May 9, 2020 Saturday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In Jesus Christ

May 9, 2020 Saturday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In Jesus Christ


그 아들 안에서 우리가 속량 곧 죄 사함을 얻었도다 (골로새서 1: 14)


In whom we have redemption, the forgiveness of sins. (Colossians 1: 14)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우리는 속량을 받고 죄를 용서받았습니다.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속량을 받았다는 것은, 그분이 우리의 죄의 값을 대신 지불해서 우리를 그분의 것으로 소유한 사실을 말합니다. 하나님은 죄와 사망의 음침한 골 짜기에서 살고 있던 우리를 구원하시고 흑암의 권세에서 해방시키셨습니다.


모든 인간은 죄를 범했기 때문에 하나님의 영광에 이르지 못했습니다. (롬 3: 23) 첫 사람 아담에 의하여 들어온 죄와 사망의 포로로 잡혀 있었습니다. (롬 5: 12. 참조) 바울 사도는 이러한 상황을 죄 아래 팔렸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롬 7: 14. 참조)


우리는 은과 금 같이 없어질 것으로 구원을 받은 것이 아닙니다. 오직 흠 없고 점 없는 어린 양 같은 그리스도의 보배로운 피로 구원을 받았습니다. (벧전 1: 18, 19) 하나님은 주님의 희생적인 사랑으로 흘리신 보배로운 피로 세운 은혜를 통하여 우리를 의롭다고 선언해 주셨습니다. (롬 3: 24; 엡 1: 7) 주님은 하나님의 사랑을 우리에게 은혜로 부어 주시기 위해서 단번에 자기를 영원하신 제물로 드리셨습니다. (히 7: 27)


이와 같은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 가운데 구원을 받은 우리는 성도라는 이름과 그 이름에 어울리는 존귀한 삶을 살아가도록 성령의 인도와 보살핌을 받습니다. 성도의 이름을 지닌 기독교인들은 그리스도가 흘리신 보혈의 피를 믿음으로 구원을 받은 존귀한 성령의 사람들입니다.


그렇다면 보혈의 피를 흘려 주시고 새 언약의 중보자가 되신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우리는 어떻게 살아가야 하겠습니까? 성령과 함께 죽은 행실에서 깨끗하게 하고 담대하고 순결한 신앙 양심으로 말씀에 순종하며 하나님을 섬기는 삶을 살아가야 할 것입니다.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빛나는 영광과 이름을 위하여 살아가는 우리는 정말 존귀하고 거룩한 성도들입니다.

조회수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말라기 1: 2 내가 너희를 사랑하였노라 I have loved you 여호와께서 이르시되 내가 너희를 사랑하였노라 하나 너희는 이르기를 주께서 어떻게 우리를 사랑하셨나이까 하는도다 나 여호와가 말하노라 에서는 야곱의 형이 아니냐 그러나 내가 야곱을 사랑하였고 “I have loved you,” says the LORD. “But you ask, ‘How

고린도 전서 2: 10 하나님의 성령으로 by the Spirit of God 오직 하나님의 성령으로 이것을 우리에게 보이셨으니 성령은 모든 것 곧 하나님의 깊은 것까지도 통달 하시느니라 These are the things God has revealed to us by his Spirit. The Spirit searches all things, even

스가랴 1: 3 그리하면 내가 and I will 그러므로 너는 그들에게 말하기를 만군의 여호와께서 이처럼 이르시되 너희는 내게로 돌아오라 만군의 여호와의 말이니라 그리하면 내가 너희에게로 돌아가리라 만군의 여호와의 말이니라 Therefor tell the people: This is what the LORD Almighty says: Return to m